장밋빛 인생 La vie en rose - 홍순명
  
 작성자 : artcelsi
작성일 : 2017-09-19       
 관련링크 :  https://artmuseum.daegu.go.kr/main/ [10]
 관련링크 :  http://hongsoun.com/ [12]











전시명 : 제17회 이인성미술상 수상자 <홍순명 : 장미빛 인생>
전시기간 : 2017.9.26 - 2018.1.7
전시장 : 대구미술관 2전시실, 3전시실, 선큰가든
출품작품수 : 100여점 (회화, 입체,설치,영상)
작가와의 대화 : 2017. 11. 4 토요일 15:00

https://artmuseum.daegu.go.kr/main/


이인성미술상은 한국 근대 미술사에 큰 업적을 남긴 대구 출신 서양화가 이인성(1912-1950)의 작품세계와 예술정신을 기리고 동시대 미술계의 발전에 기여하기 위하여 1999년 대구시가 제정한 상이다. 수상자는 매년 한 명을 선정하며, 다양한 미술의 장르 중 회화를 중심으로 활동하는 작가를 대상으로 추천과 심의의 과정을 거쳐 결정된다.

○ 전시내용
이번 전시는 제17회 이인성미술상 수상자인 홍순명의 개인전으로, 실험적이고 전위적인 작업을 지속해온 작가의 진취적인 작품세계를 한눈에 볼 수 있다. 공간 구성은 현재까지 꾸준히 지속중인 연작을 중심으로 <사이드 스케이프 Side scape>, <사소한 기념비 Ordinary Monument>, <장밋빛인생 La Vie En Rose> 세 가지 주제를 세분하여 보여준다.
첫 번째, <사이드 스케이프 Side scape>는 중요한 사건을 함축하고 있는 언론보도 사진을 수집하여 이를 재편집하고 중심이 아닌 주변 풍경 그려내는 방식의 회화 작업으로, 10년이라는 시간 동안 작가가 집중하는 작업이다. 두 번째, <사소한 기념비 Ordinary Monument>는 좀 더 우리 주변부에서 일어나는 이야기에 초점을 두고 한국 사회의 이면에서 스쳐버리는 사건, 사고들을 예술로 승화한 작품이다. 마지막으로 2017년 신작 <장밋빛인생 La vie en rose>은 화려한 장밋빛과 시대의 사회·정치적 쟁점들을 대비시키며 새롭게 선보이는 작품 경향이다.









201709070444245497.JPG
대강-1703_2017 Oil on canvas_144×89cm





201709070446112669.jpg
바르다크. 2009년 8월 3일_2009 Oil on canvas_180x305cm 





201709070455534045.jpg
사소한 기념비_2015-2017 mixed media_7x7x16cm, 304pieces 






201709070457032422.jpg
아쿠아리움-1402_2014  Oil on canvas_60x50cmx91pieces 





201709070457365973.JPG
아쿠아리움-140407_2014 Oil on canvas_259x194cm 






201709070459024129.JPG
팽목. 2014년 4월 25일_2016 Oil on canvas_218x291cm 




21743768_1953180218264896_457359556683251335_o.jpg








21641008_1953180178264900_8721501344723505347_o.jpg








21752523_1953180158264902_4395162752886778456_o.jpg








21552062_1953180284931556_164913046732766323_o.jpg








21752722_1953180234931561_6009867308839979978_o.jpg








21640983_1953180208264897_7300939926324276090_o.jpg








21586727_1953180274931557_3845448156114296926_o.jpg








홍순명 작가는 1959년 서울에서 태어나 부산대학교 사범대학 미술교육학과와 파리국립고등미술학교를 졸업하였다. 2016년 필리핀 마비니 갤러리, 2012년 사비나미술관, 2009년 쌈지 스페이스 등에서 수차례 개인전을 가졌으며, 단체전으로는「Made in Seoul」(2016, 아베이에 생 앙드레 현대미술관, 프랑스),「플라스틱 신화」(2015, 국립 아시아 문화전당, 광주),「Tina B.현대미술페스티벌」(2012, 세인트 일리 도미니칸 대성당, 프라하),「국제 케이지 100 페스티벌」(2012, 아이젠반, 라이프찌히),「빛으로 가는 길」(2012, 영은미술관, 경기도),「문화 유전자」(2008, 송장미술관, 베이징),「산타페국제비엔날레」(2008, SITE 산타페, 산타페),「부산국제비엔날레」(2008, 부산시립미술관, 부산)에 참여하는 등 국내외에서 전업 작가로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