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석우 초대전 _갤러리 아트셀시
  
 작성자 : artcelsi
작성일 : 2019-10-31       
 관련링크 :  http://artcelsi.com/gallery









전시명 : 최석우 초대전 _갤러리 아트셀시
전시작가 : 최석우
전시일 : 2019. 11. 02 - 11. 15
전시장 : 갤러리 아트셀시 (서울시 강남구 학동로 38길 47 이소빌딩  02.3442.5613)





하이데거는 사물을 집요하게 쳐다보고 있으면 그 사물이 자기를 열어서 보여주는 순간(사물이 내재하고 있었던 생명을 내어주는 순간)이 온다고 하면서, 그 순간을 세계의 개시라고 했다. 나의 집요한 쳐다봄에 의해 비로소 열리는 세계, 내가 집요하게 쳐다보는 행위와 과정이 없었더라면 결코 존재의 표면 위로 나와지지 않았을 세계, 내가 집요하게 쳐다보는 행위가 낳은 세계다. 세잔이 생트- 빅투아르 산이란 광맥으로부터 캐낼 수 있었던 세계 역시 같은 이치다.
그렇다면 최석우는 어떻게 자연 자체, 자연다움, 자연의 본성, 생명을 그림으로 옮겨 그리는가(루시앙 프로이드 식으론 캔버스로 하여금 어떻게 몸이 되고 살이 되게 하는가). 자연을 닮은 그림은 비록 과정과 수단에 지나지 않지만, 자연다움 곧 생명을 상기시켜줄 수는 있다고 했다. 작가의 그림은 외관상 자연을 닮게 그리는 과정을 유지하면서, 이를 통해서 자연다움의 본성 곧 생명을 상기하고 암시하는 방법을 찾고 있는 것 같다.
고충환 (미술평론가)





작가는 오래된 나무의 껍질, 표면을 통해 그 너머를 생각해본다. 분명 나무의 껍질이 본질은 아니지만 그것은 또한 이면을 상상하게 해주는 불가피한 표면이다. 표면을 통해 무한한 공간을 연상해보고 들어가 본다. 우리는 나무의 피부를 통해 나무란 존재의 본질, 자연의 속성, 생명력 등을 성찰한다. 그림이란 것 또한 부득이 사물의 외피를 주어진 캔버스의 표면 위로 밀착시키는 일이지만 동시에 보이지 않는 내부를, 어떤 이면을 암시하는 일이다. 따라서 그것은 너무 깊은 표면이 된다. 무엇보다도 촉각적인 최석우의 그림은 작가의 몸이 느끼는 사물의 피부 질감, 그 감각을 붓질을 통해 온전히 전달하려는 데 있어 보인다. 촉각적인 회화! 여기서 최석우의 재현적 회화는 보이는 외계의 대상을 극사실적으로 묘사하는 데서 출발하지만 그것이 대상의 모방으로 귀결되는 것만은 아니다. 그림으로 보여지는 것은 화면 밖의 사물과 유사한데서 그치는 것이 아니라 거기서 출발하여 더 멀리 가고자 한다. 조형적 재현이 유사를 내포할 수 있지만 그러나 닮았다는 것이 재현으로 귀착하지 않는다는 얘기다. 재현에 의해 전적으로 흡수되거나 점령당하지 않는 것이 바로 그림의 세계이지 않을까? 결국 그는 보여지는 그대로의 사실주의적인 형태 이전 혹은 넘어선 그 대상으로부터 촉발된 흔적들의 생생한 감각을 드러내고자 한다. 나무가 지닌 놀라운 시간과 생명력, 그리고 그 껍질을 통해 보이지 않는 무수한 이야기를 시각화하려 하는 것이다. 그 세계로 보는 이들을 유인하고 생각거리를 안겨준다.
박영택 (경기대교수, 미술평론가)






생명-1904.jpg





생명-1905.jpg





생명-1906.jpg





생명-1907.jpg





생명-1908.jpg





생명-1909.jpg





생명-1910.jpg





1996 홍익대학교 미술대학 회화과 졸업
개인전
2019 꽃그림전, M&M갤러리, 익산
2018 기획초대전, 효천갤러리, 홍천
2018 기획초대전, 인갤러리, 익산
2018 기획초대전 (전북문화관광재단 후원) 갤러리 아트셀시, 서울
2017 기획초대전 (익산시 후원) 원갤러리, 익산
2013 기획초대전, W갤러리, 익산
2012 기획초대전, 아카갤러리,서울, 전주
2010 기획초대전, 인사아트센타, 서울
2009 기획초대전, 신한PB갤러리, 서울
2009 기획초대전, 멋대로있다,신한갤러리, 서울
1996 개인전, 종로갤러리, 서울
단체전
2019 Freedom 2019 'Now & Future' (Fukuoka Asian Art Museum, Fukuoka, Japan)
2019 Freedom 2019 '어제와 다른 내일' (양평군립미술관, 양평)
2017 공간 변화전 (익산역 갤러리, 익산)
2017 김해 문화의 전당 (윤슬미술관, 김해)
2017 인터시티전 (익산예술의전당 미술관, 익산)
2016 다리쉼전 (전북도청 기획전시실, 전주)
2016 서울아트쇼 (코엑스, 서울)
2016 경주&익산 작가교류전 (경주예술의전당 알천미술관, 경주)
2016 경주&익산 작가교류전 (익산예술의전당 미술관, 익산)
2016 전북미술의 현장 (전북도립미술관서울관, 서울)
2016 전북나우아트페스티벌 (전북예술회관, 전주)
2015 익산-성남 교류전 (익산예술의전당 미술관, 익산)
2015 전북미술,한류를 거닐다 (익산예술의전당, 익산)
2014 서울아트쇼 (코엑스, 서울)
2014 전주아트쇼 (소리문화의 전당, 전주)
2013 서울아트쇼 (코엑스, 서울)
2012 아트아시아 (코엑스, 서울)
2012 한국국제아트페어(KIAF) (코엑스, 서울)
2012 화랑미술제 (코엑스, 서울)
2011 서울미술대전 (서울시립미술관, 서울)
작품 소장처
외교통상부, 강서문화원 (겸재정선미술관), 안산시 (단원미술관), 익산시청, W갤러리(익산), Aka갤러리(전주), CESTUSLINE (USA)
수상경력
2011 단원미술제 우수상
2008 서울메트로 전국미술대전 특선
2008 겸재진경미술대전 대상
2008 경향미술대전 장려상
2007 금강미술대전 특선
2007 대한민국 미술대전 특선